본문 바로가기

일상/맛집

[인천 구월동 맛집] 양념된 돼지 뽈살이 주 메뉴인 구일산 장군집!

여기는 여자친구가 추천해준 맛집인데, 나도 가보고 나서 가끔 생각나서 다시 방문했다.

 

위치는 구월동 사람 제일 많은 곳 한복판.

부속고기중에서도 생소한 '뽈살'을 파는 곳인데, 거기다가 특이하게도 기름, 소금으로 양념을 해서 파채와 함께 무쳐져서 나온다. 이를 연탄불에서 굽는 방식.

반찬으로는 양파절이, 콩나물 무침, 소스, 속젓, 고추썬것이 나온다.

 

기본적으로 하나를 시키면 600그람이 나온다. 둘이서 먹기에는 넉넉한 편.

물론 이건 먹기바빠서 우걱우걱 먹다가 정신차리고 찍은 사진이다.

그리고 여기에서 진짜 맛있게 먹는 법은... 열무국수도 같이 시켜서 먹는거다. 진짜 환상의 맛을 느낄 수 있다.

 

처음 방문을 하게 되면 주인분의 애정어린 '가이드' 가 있을 예정이다. 

 

그 '가이드' 라 함은 역시 구일산 장군집의 뽈살을 즐기는 방법인데, 고기랑 같이 양념된 파채를 따로 연탄불판 위에 올려진 양철 도시락통에 담아 볶고, 고기만 기름을 턴뒤 불판에 올려 굽는다.

그리고 반찬으로 나온 콩나물+뽈살+파채볶음을 한 뒤,

조금 짜게 먹는다 싶으면 제공되는 속젓(속젓맛인데 무슨 속젓인지는 모르겠다.) 을 올려 먹으면 된다.

 

처음 왔다고 하면 자세히 알려주신다ㅋㅋ

 

하지만 그냥 고기만 먹어도 쫄깃쫄깃 맛있으니 그냥 먹고 싶으면 그냥 먹는것을 추천한다.

엄청 쫄깃쫄깃한 고기다

아무튼 이렇게 음식에 대한 철학이 있는 집을 가면 설령 개똥철학이라 해도 실패는 안하는 것 같다.

 

쓰다보니 또 먹고싶네

 

내가 내 돈주고 다 사먹습니다.

-뽈살 600g 25000원

-열무국수 5000원